질의응답

다가오는 2022년 월드컵이 기대됩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0-02-13 12:55 조회78회 댓글0건

본문

다가오는 2022년 월드컵이 기대된다. 31살의 손흥민 선수가 맏형으로 마지막 월드컵에서 게임메이커로서 허리를 책임지고 황의조(30세) 선수가 스트라이커, 바이에른뮌헨 정우영(23세) 선수와 발렌시아 이강인(21세) 선수가 양쪽날개 ㄷㄷㄷ 16강 가능한가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